Home
커뮤니티
매거진
중고장터
신품장터
자유게시판 지역모임 도싸 트라이앵글 도싸철인 ACADEMY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서울
게시판
정모라이딩
번개라이딩
분당/성남/수지
2K
옐로우 라이더
goTour
쥬니어모임
경기
인천
수원
안양
여주
일산
경기남부
용인
이천
경남
부산
울산
창원
진주
양산
경북
대구
경북북부
충청
대전
청주(통합)
충주
전라
광주
전주
온고을
강원/제주
춘천
강원영동
제주
해외사랑방
해외방
TOSABAN
충주     전체회원 (203)  |  정회원 (7)  |  준회원 (195) HOME > 커뮤니티 > 지역모임 > 충주
클릿의 위치가 아주 중요 16-02-12 10:03
퀵맨ㅇ전영균
바이크는 우리 몸에서 골반, 손 및 가장 중요한 발 등 3곳에서 닿게 됩니다.
발은 힘을 클릿과 사이클화를 통해 페달에 전달되며 바이크 핏팅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입니다.
발의 형상에 따라 사이클화를 선택해야 하며 아주 어려운 부분이기도 합니다.
물론 다른 변수는 클릿의 위치입니다.
요즘 클릿은 앞뒤 및 회전과 측면으로 조절할 수 있어 페달의 안정성을 유지하고 종아리 근육에 과도한 부담이 걸리지 않아야 하며 발에 아픈 부분도 없어야 합니다.
다음은 발에서 클릿이 어디에 위치해야 하는지와 위치와 관련된 사항에 대해서 언급합니다.





발은 개인에 따라 다르지만 27개에서 30개의 뼈로 구성됩니다.
발의 뒤축과 중간에 7개의 구성되며 발가락 뼈와 연결됩니다.

이제까지 클릿의 위치는 엄지발가락 관절마디(the first metatarsal, 핑크색과 노란색이 만나는 부분)이 페달의 스핀들 중심과 일치되도록 조절했습니다.
그곳에 위치해야 페달을 누르는데 가장 좋은 곳으로 여겨왔습니다.
아직도 대부분의 핏터들이 그 위치에 클릿을 위치해야 한다고 믿고 있습니다.
하지만, 그 위치는 문제가 있습니다.
걸을 때의 생체역학을 그대로 적용한 것입니다.
달릴 때 착지의 마지막 부분에서 엄지발가락 관절에서 밀기 때문에 엄지발가락 첫 마디에 큰 힘이 전달되게 됩니다.

이러한 생체역학 개념을 사이클링에도 그대로 도입을 해서 페달 스핀들의 중심과 엄지발가락 첫 마디가 일치해야 한다고 주장합니다.
하지만 사이클링에는 이러한 주장이 맞지 않는데, 그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1) 사이클링 스트로크는 엄지발가락의 뻗는 힘이 전달되는 것도 아니고 수축되는 근육활동도 없습니다.

2) 사이클화는 딱딱하고 안장이 유연하지도 않기에 달릴 때에 발의 생체역학과는 전혀 다릅니다.

3) 힘이 전달되면 대부분은 뒤축이 아래로 더 내려오게 되고 자동적으로 종아리 근육을 사용하게 됩니다.
개인적인 차이가 있지만 종아리를 쉬고자 할 때 뒤축을 내리게 되어 종아리 근육이 더 팽창되게 합니다.

4) 뒤축이 아래로 처질 때 발목 관절은 어디에 있을까요?
대부분의 페달은 두께가 15mm 정도 됩니다.
발이 앞뒤로 회전을 하게 되면 발목 관절의 위치는 페달 스핀들의 중심을 기준으로 움직이게 됩니다.
발목 관절을 발목이 오르고 내릴 때 페달 스핀들과 같은 위치에 놓여야 할까요?
힘이 발가락에 가볍게 전달될 때와 무겁게 전달될 때 뒤꿈치가 처지는 것은 어떻게 될까요?
이런 상황에서 클릿의 위치는 어디가 좋을까요?

바이클 핏팅을 하면서 위 대부분에 대한 답은 놀랍도록 복잡합니다.
클릿의 위치는 다음과 같습니다.

클릿은 발의 안정성을 유지하고 종아리 근육이 가속할 수 있는 상태에서 가급적 뒤로 위치해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다음과 같이 하면 이상이 없습니다.

a) 클릿이 앞에 장착되면 발목으로부터 클릿이 멀리 떨어져 있어 지레 효과 때문에 종아리 근육을 더 사용하게 됩니다.
이 근육 활동은 아주 강하게 가속시키지 않는 한 바이크를 전진시키는데 직접적으로 사용되지 않습니다.
라이더가 피곤해지면 뒤축이 처지게 되어 에너지를 많이 사용하는 종아리 근육을 사용하지 않게 됩니다.
종아리의 빠른 속근은 많은 에너지를 소비하고, 강도 높은 훈련 때 사용되지만 장거리에서는 그렇지 않습니다.
따라서 빠른 가속이 필요하거나 속도변화가 많지 않다면 종아리 근육의 사용을 자제해야 합니다.

반대로 클릿이 뒤로 위치한다면 페달의 안정성을 위해 종아리 근육 사용을 덜하게 합니다.
하지만 공짜는 없습니다.
클릿을 뒤로 하면 급가속 능력이 떨어지게 됩니다.

b) 동시에 클릿을 앞으로 이동시키면 대부분은 불안정합니다.
이 말은 페달에 위에 있는 발을 안정시키는 위해 종아리 근육이 필요하며 안장에 있는 라이더의 불안정을 잡아줘야 기로에 처하게 됩니다.
이는 양쪽 종아리 근육이 같지 않기 때문인데, 많은 사람들이 약간씩은 한 쪽으로 치우쳐 있습니다.
약한 종아리의 뒤축이 덜 처지게 되며 안장의 골반을 좌우측으로 더 이동하게 해서 무릎에 무리를 가하게 됩니다.

c) 장거리 라이딩을 하면서 피로가 가중되면 a)에 적시한대로 대부분은 뒤축이 더 떨어지게 됩니다.
이렇게 되면 실질적으로 다리가 더 길어지게 되어 무릎이 그것을 담당하게 합니다.
그로 인해 실질적인 안장의 높이도 변하게 됩니다.
클릿이 뒤로 위치할수록 이런 효과는 줄어들게 됩니다.
안장의 실질적인 높이가 오르면 다리를 뻗을 때 무릎의 진동이 더 심하게 되며 발을 더 사용하게 되어 피로가 가중되며 최적의 기능을 유지할 수 없습니다.


세상에 공짜는 없습니다.
클릿을 앞으로 하면 급가속에 좋습니다.
클릿을 뒤로 하면 종아리 근육ㅇ르 덜 사용하게 되어 페달의 안정성을 유지할 수 있지만 가속능력을 떨어집니다.
다른 말로 표현하면 크라이테리움이나 스프린트 경기에 참가하는 선수들은 클릿이 앞에 있는 것을 선호하고 장거리 라이더들은 뒤에 있는 것이 좋습니다.

클릿의 위치를 결정하기 전에 라이더의 유형과 목적 및 뒤꿈치가 떨어지는 개인적인 버릇 등도 고려해야 합니다.





장거리 라이딩을 위해 종아리 근육을 완전히 배제하기 위해 아주 뒤로 위치해야 하지 않느냐는 질문을 하게 될 것입니다.
대답은 그럴 수 있습니다.
Gotz Heinze와 그의 회사인 Biomxc^2에서는 이미 발의 중간에 클릿을 위치할 수 있는 사이클화를 출시하고 있습니다.
종아리 근육은 거의 사용하지 않고 사이클링에 필요한 대퇴이두근, 대퇴사두근 및 둔근에 더 많은 에너지를 사용하게 합니다.
페달 스트로크에서 최대 힘과 토크는 약해지지만 평균 토크는 상승하게 됩니다.
다른 장점은 이렇게 클릿을 위치시키면 안장을 30-40mm 낮춰야 하기에 무게중심이 낮아지고 전면적이 줄어들며 내리막에서 안정성이 좋아집니다.
이렇게 시험을 해보고 싶다면 시마노 R087 사이클화와 Speedplay 페달을 이용하면 됩니다.


플로팅

클릿 플로팅도 핏팅에서 많이 거론됩니다.
“시마노 노란색 클릿을 좋아하지 않는데, 발이 너무 많이 움직이게 해서 안정성은 느끼지 못하기 때문에 플로팅 각도가 0인 적색을 사용한다”는 말을 하기도 합니다.

발을 움직이지 못하게 하는 것은 이상적이지만 무릎의 위치가 정확해야만 합니다.
약간만이라도 클릿의 위치가 벗어나면 무릎을 움직이게 합니다.
이렇게 장시간 계속되면 무릎에 통증과 부상이 올 수 있습니다.

물론 해결책은 무릎이 크랭크암의 평면과 일치하도록 자연적인 평면을 그리도록 해야 합니다.
이 말은 클릿에 어느 정도의 플로팅이 가능해야 발을 움직임으로서 무릎이 정확한 평면을 그리도록 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따라서 플로팅 각도가 0인 클릿을 사용할 경우 주의를 해야 하며 어느 정도의 플로팅 각도가 있어야 자연스런 궤적을 그릴 수 있습니다.

페달링을 할 때 발이 헐거움을 느낀다면 정강이뼈에서 발로 힘이 전달될 때 무릎이 뒤틀린다는 것입니다.
해결책은 무릎의 움직임이 부자연스러운 평면을 그리기 때문입니다.
원인으로는 아치의 지지가 부족하던가 발의 간격이 부적당하거나 엉덩이가 너무 떨어지는 등 열거할 수 없을 정도로 많습니다.
발이 불안정하거나 클릿이 밀리는 것을 느끼게 되면 정확하게 클릿이 회전시킬 수 없게 되며 무릎에 무리가 가게 됩니다.

플로팅은 모든 라이더에게 간단히 적용할 수 있는 문제가 아닙니다.
자세가 좋다면 플로팅 각도가 커도 되고 발은 페달에서 항상 안정되어야 합니다. 




                       
 
 
퀵맨ㅇ전영균  2016-02-12 10:05:32  
광현씨가 한번 보고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푸른솔ㅣ박종호  2016-02-12 11:45:33  
좋은정보 감사드립니다.
- 총 게시글 533
공지 [공지] 2014년 9월 21일 일요일 오전 07:00
앨비I정현
14-08-28 1639
공지 [공지] 충주방 라이딩 모임장소 1 
앨비I정현
14-03-29 2749
공지 [공지]라이딩 공지글 작성시 꼭 사용해주세요. 1 
앨비I정현
14-03-29 1631
533 7월14일 토요라이딩 공지
날자김광운
18-07-12 24
532 5월21일 월요일 야라 공지
퀵맨ㅇ전영균
18-05-21 96
531 2018.5.19 토요일 라이딩공지 1 
퀵맨ㅇ전영균
18-05-17 103
530 2018년에도 봄이 왔습니다. 3 
퀵맨ㅇ전영균
18-03-09 219
529 혹시 이런글 올려도 되는건가요?? 1 
걸래짝휠셋
18-01-19 276
528 광고글잠금
연맹전무이사
17-08-10 4
527 안녕하세요~
자유시인
17-06-02 393
526 단양을 지나 여우목으로 2 
국원성주
17-05-17 510
525 2017년 설악그란폰도 참가 2 
퀵맨ㅇ전영균
17-05-16 384
524 안녕하세요~ 1 
호잇또잇
17-05-01 278
523 충주지역 라이딩 모임 함께하고 싶습니다. 3 
어금니아파
17-05-01 410
522 충주 라이딩모임 1 
충주하마
17-04-30 366
521 안녕하세요. 충주에 이사왔습니다. 1 
순간수집가
17-04-23 311
520 '주장님'께 전합니다. 1 
국원성주
17-03-06 426
519 2016년 충주도싸 송년회
퀵맨ㅇ전영균
16-12-11 590
518 6월 16일 출석부
퀵맨ㅇ전영균
16-06-16 813
517 5월 31일 출석부
퀵맨ㅇ전영균
16-05-31 645
516 5월 24일 출석부
퀵맨ㅇ전영균
16-05-24 598
515 5월 20일 출석부 1 
퀵맨ㅇ전영균
16-05-20 522
514 5월 12일 출석부 4 
퀵맨ㅇ전영균
16-05-12 544
513 2016년 5월 9일 출석부
퀵맨ㅇ전영균
16-05-09 448
512 연휴 마지막날 5월8일 오전11시 라이딩공지 2 
퀵맨ㅇ전영균
16-05-02 612
511 2016년 5월 2일 출석부
퀵맨ㅇ전영균
16-05-02 466
510 2016년 4월 26일 출석부 1 
퀵맨ㅇ전영균
16-04-26 417
509 2016년 4월 11일 출석부 1 
퀵맨ㅇ전영균
16-04-11 471
508 2016년 4월 4일 출석부 4 
퀵맨ㅇ전영균
16-04-04 652
507 2016년 3월 21일 출석부 1 
퀵맨ㅇ전영균
16-03-21 502
506 함께하는 ♡봄맞이 라이딩 2 
국원성주
16-03-21 698
505 2016년 3월14일 출석부 1 
퀵맨ㅇ전영균
16-03-14 531
504 2016년 3월11일 출석부 3 
퀵맨ㅇ전영균
16-03-11 513
503 3월 12일 토요리이딩 합니다.
퀵맨ㅇ전영균
16-03-11 508
502 충주방의 힘찬 기지개를 응원합니다.
국원성주
16-03-11 515
501 2016년3월2일 출석부 2 
퀵맨ㅇ전영균
16-03-02 528
500 2016년2월29일 출석부
퀵맨ㅇ전영균
16-02-29 459
499 2016년2월23일 출석부 3 
퀵맨ㅇ전영균
16-02-23 565
498 2016년2월18일 출석부
퀵맨ㅇ전영균
16-02-18 499
497 2016년2월17일 출석부 2 
퀵맨ㅇ전영균
16-02-17 499
496 2016년2월15일 출석부 1 
퀵맨ㅇ전영균
16-02-15 487
495 2016설악그란폰도 대회 안내
퀵맨ㅇ전영균
16-02-15 600
494 2016년2월13일 출석부 2 
퀵맨ㅇ전영균
16-02-13 476
RunTime : 0.045 Sec 1 Page of 14 Pages
<<
<
1
2
3
4
5
6
7
8
9
10
>
>>
도싸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도싸모바일 | dossakorea@gmail.com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도싸는 도싸 서비스 내의 모든페이지 상에서 이메일주소 수집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장치 등을 이용하여 이메일주소를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합니다.
아울러 이를 위반하는 경우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 됩니다. 이 점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8년 11월 25일)


Copyright ⓒ 2018 DOSS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