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커뮤니티
매거진
중고장터
신품장터
자유게시판 지역모임 도싸레이싱팀 도싸철인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자유게시판
질문게시판
자전거등록
유머게시판
투표
공지사항
도싸소개·버그신고·건의
자유게시판   HOME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 자유게시판
낙차 후 뒷북으로 척추 + 내 무릎에 캔디 21-10-21 22:57
57
첨부파일 : 20211019_144624.jpg , 20211019_161151.jpg , 53e075bdf16f5c10ddb6..
하....이팔 청춘.... 2번....8...번.....척추.... 여러분 낙차했을 때 타박상 외에 증상이 없다고 방심하지 마십쇼 꼭 이렇게 잠복해있다가 (이런 후폭풍, 또는 진짜 디스크가)터집니다

+정정합니다. 터졌다라는 표현은 저의 경우 실제 디스크가 터진 게 아닌 후폭풍처럼 통증이 터져나왔다는 표현입니다.

 천만다행으로 디스크가 터지진 않고 미세골절 수준이라고 합니다만.
무시한 채로 방치했다가 헬스하면서 재수없게 진짜 디스크가 터질 수도 있었을 뻔했다고..,)
거기에 츄파춥스에
아폴로까지
거를 타선이 없다
 
 
철인삼십사호  2021-10-21 22:59:36  
쾌유를 빕니다.
57  2021-10-21 23:01:38  
철인삼십사호《 얕봤다가 혼쭐나고 있읍니다....
싱싱생생  2021-10-21 23:12:20  
치료 잘 받으셔서 완쾌하시길 바랍니다.ㅠㅠ 궁금한게 있는데, 원래 허리가 안좋으셨던 건가요? 아니면 낙차로 인해 며칠 후 갑자기 디스크가 터지셨다는건가요? 이후에 혹시라도 참고하려고 합니다.
57  2021-10-21 23:23:22  
싱싱생생《 물론 원래 자세가 조금 구부정한 것도 있었지만 웨이트 트레이닝으로 교정중이였기에 개선되고 있었습니다.

다만 낙차 시에는 어떤 형태로든 분명히 데미지가 생길 수밖에 없다는 것 같네요.

이게 아무리 몸이 멀쩡해도, 외상이 아닌 내상일 경우 비유하면 일종의 균열이나 크랙이 생긴다고 표현하고 싶습니다.

처음에는 미약한 통증이 있거나 거의 못 느끼지만,

생활 및 운동으로 인한 주변 근육 및 연관부위에 자극 및 물리적 스트레스가 누적되면 어느 시점에서 급성으로 터질 수 있다고 합니다.

물론 제가 의학 관련 지식이 그리 깊지 않다 보니 정확하지는 않으나,

무려 사고시점으로부터 2달이 지났다는 점을 감안하면 사고 직후 바로 병원서 확인 및 적절한 조취를 취해야 할 것 같습니다.

20대라 금방 회복하겠지 했는데 생각외로 끈질기게 괴롭히네요....


+천만다행으로 디스크가 터진 것 까진 아니고, 미세골절 및 근육 파열 및 염증이 심해진 걸로 그쳤습니다만

자칫하면 차후에 피로골절도 발생할 뻔 했다네요.
싱싱생생  2021-10-29 13:54:33  
57《 댓글 감사합니다. 참고할게요.
별이와하늘이  2021-10-21 23:54:01  
아이고 언넝 쾌차하셔욧
57  2021-10-22 03:28:00  
별이와하늘이《 에고... 감사합니다 후딱 완쾌하겠습니다 ㅜㅡ
임성주0  2021-10-22 01:26:11  
2달후에 디스크증상으로 병원가신건가요? 엠알아이찍고 진단받으신건지 궁금합니다 저도 10일전쯤 다운힐낙차로 목이꺽여서 고생중인데 뼈에는 문제없는거 같아 그냥 자연치유중이라 남일같지않네요
57  2021-10-22 03:45:22  
임성주0《 저도 낙차 직후~초반에는 긴가민가했다가 넘겼는데, 어느 시점부터 (아마 한달 후 쯤)서서히 무릎 통증이 그라데이션으로 나타나기 시작했습니다.

그 때 아 설마 낙법으로 오른쪽 무릎과 등으로 굴렀다면 등도...? 하는 의심으로 정형외과를 갔는데,

다행히 X레이로 찍어보니,
등과 무릎 모두 xray로 판별이 가능한 타박상 이후의 가벼운 증상 및 부상이여서(정확히는 근육 파열 및 염증+미세한 금 정도) Mri까지 갈 심각성은 아니였다고 합니다만....

이걸 계속 방치해뒀다면 후에 피로골절에서 끝나지 않을 뻔도 했다고 합니다.

다만 운좋게 바로 옆 잔디로 낙법을 하다시피 굴러서 최악을 면한 저와는 달리,

다운힐 낙차였다면 거의 아스팔트 노면에 훨씬 크게 충돌했을 터이신데, 목까지 꺾이셨다면 결코 가볍게 넘어갈 수준은 아니라는 직감이 듭니다 ㄷㄷ

일단 실비 지원이 된다는 가정 하에 x ray나 ct와 같이 뼈의 외상이나 내부를 먼저 확인해보시고, 그럼에도 통증의 원인이 잡히지 않는다면 MRI로 연조직에 존재할 내상을 파악하는 게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빠르면 빠를 수록 찾아낸 부상에 대한 해결이 원활할 거라 생각되는 만큼, 만에 하나의 가능성이라도 있을지 모르니 검사를 받아보셨으면 합니다.


디스크가 터진 줄 알았지만 더 데미지가 누적되기 전에 간 시점이여서인지(아슬아슬했다네요).....
빤스라이더  2021-10-22 09:22:57  
척추압박골절 후유장해 보상 가능합니다
저는 5천 받았어요
제 글 이력에 후기글 참고하세요~
수술후애깊은슬픔  2021-10-22 11:10:42  
요추 미세골절인대 침을 맞아요? 정형이나 신경외과로 가셔야죠.
57  2021-10-22 16:00:38  
수술후애깊은슬픔《 정형외과서 선진료 후 물리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ㅎㅎ

침은 지인의 권유로 행여나 도움이 되지 않을까 이후 추가적으로 맞았습니다
- 총 게시글 93,646
공지 웹툰 '바이시클' 도싸 재연재 공지 28 
로동자
21-05-22 19464
공지 ★ 질문은 질문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 25 
도싸사무국
14-01-22 198543
공지 ★ 비밀번호 분실로 로그인이 안되는 분들은 참고 바랍니다. 5 
도싸사무국
13-06-07 263266
93646 [자전거 이야기] 체인리액션 crc 배송 오지게 늦네요.17 
융이22
09:55:52 598
93645 [자전거 이야기] 도싸에선 병렬 주행한다고 욕하는 이유는 뭐임?27 
팩트투하기
02:23:04 3038
93644 [자전거 이야기] ENVE 에서 자전거도 만드네요9 
아르센벵거
21-11-28 2816
93643    [자전거 이야기] ENVE 에서 자전거도 만드네요
새벽4시지용호
11:57:18 48
93642 [자전거 이야기] 스캇 vs bmc52 
Aoi
21-11-28 3106
93641 [자전거 이야기] 드래곤볼 험난하네요.8 
뷰짱V
21-11-28 1956
93640 [자전거 이야기] 타이어 펑크 십년감수 했네요.9 
till0
21-11-28 2005
93639 [자전거 이야기] 드디어 컴백입니다 ㅠㅠ11 
평산
21-11-28 1550
93638 [일상] 오늘의 마실8 
레드파마
21-11-28 480
93637 [사고 블박] 번호판 확인 불가10 
주금산거북이
21-11-28 1158
93636 [일상] 도싸에도 바이크 타시는 형 있습니까.?38 
방구뀌다똥나..
21-11-28 1846
93635    [일상] 도싸에도 바이크 타시는 형 있습니까.?
혁이임돠
21-11-28 528
93634 [유머] 아빠와 딸의 스펙차이21 
지르텍
21-11-28 2160
93633 [일상] 라이딩후 야옹이를 위해 꼭 스타일러 돌려요 ㅋㅋ16 
쟈카르타
21-11-28 1638
93632 [일상] GTA5 커스텀 게임(GT bike) 스테르조로 로라 타기28 
드래곤볼을잡..
21-11-28 1479
93631 [일상] 가능하신분(드론관련).jpg11 
rc8051
21-11-28 1737
93630 [자전거 이야기] 자린이 평속,케이던스 봐주세요 ㅠ26 
till0
21-11-28 2154
93629 [자전거 이야기] 동해안 종주 완료 했어요 영하3도 시원해요8 
뮤직라이더
21-11-28 1009
93628 [일상] 루비 6개월 같이 하실분1 
락배스
21-11-28 325
93627 [일상] 실시간 강알리 입니다5 
나롸롸슈퍼보..
21-11-28 1650
RunTime : 0.012 Sec 1 Page of 4,683 Pages
<<
<
1
2
3
4
5
6
7
8
9
10
>
>>
도싸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도싸모바일 | dossakorea@gmail.com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도싸는 도싸 서비스 내의 모든페이지 상에서 이메일주소 수집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장치 등을 이용하여 이메일주소를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합니다.
아울러 이를 위반하는 경우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 됩니다. 이 점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8년 11월 25일)


Copyright ⓒ 2021 DOSSA All Rights Reserved.